당정, ‘실내 마스크 의무 해제’ 방안 논의

실내 마스크 '2단계 해제' 가닥
실내 마스크 ‘2단계 해제’ 가닥(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정부가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와 관련해 2단계에 걸쳐 착용 의무를 조정하는 쪽으로 논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18일 서울의 한 쇼핑몰 내 마스크 착용 안내문. 2022.12.18 scape@yna.co.kr

(서울=연합뉴스) 안채원 기자 = 국민의힘과 정부는 22일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를 논의하기 위한 협의회를 연다.

당정은 이날 오전 10시30분 국회에서 열리는 협의회에서 단계적으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하는 방안과 해제 시점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당에서는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과 성일종 정책위의장, 국민의힘 소속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위원들이 자리한다.

정부에서는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과 지영미 질병관리청장 등이 참석한다.

정부는 대중교통·복지시설·의료기관을 제외한 시설에 대해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먼저 풀고, 추후 상황에 따라 제외 시설에 대해서도 의무를 해제하는 식의 ‘2단계 해제’ 방안에 무게를 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르면 내년 1월 중순께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가 완화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는 가운데, 정부는 당정 논의를 토대로 오는 23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실내 마스크 의무 조정안을 발표할 계획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